Skip links

NEW KOREAN FINE DINING
IN SEOUL AND NEW YORK

jungsik-icons

정식당은 서울과 뉴욕을 기반으로 현대적이고 독창적인 새로운 한식을 선보이고 있습니다. 임정식 셰프는 전통한식의 친숙한 한식재료를 이용하여 획기적으로 재탄생시킨 뉴코리안(New Korean)이라는 새로운 장르를 만들었습니다. 뉴코리안 파인다이닝(New Korean Fine Dining)은 한국과 더불어 파인다이닝 업계의 메카인 뉴욕에서도 사랑받는 새로운 음식 문화입니다.

Jungsik is a two-Michelin starred restaurant in Seoul and New York, serving contemporary, creative Korean Cuisine. Owner Chef Jungsik Yim reinvents Korean cuisine using traditional and familiar ingredients, creating a brand-new genre of food: New Korean Fine Dining.

임정식 셰프 | Jung Sik Yim
Chef / Proprietor

임정식 셰프의 요리사로서의 여정은 군복무 시절 그의 요리솜씨를 인정한 부대장의 개인 요리사로 발탁되면서 시작되었다. 그 계기는 임셰프에게 전문적으로 요리 교육을 받는 꿈을 키웠고, 뉴욕에 위치한 유명한 요리학교 CIA(Culinary Institute of America)에서 고급 서양요리를 배울 수 있도록 이끌었다. 뉴욕의 선도적인 레스토랑 Aquavit과 Bouley, 스페인 레스토랑 Zuberoa(미슐랭 2스타)와 Akelarre(미슐랭 3스타)에서 견습직을 지냈다. 이후 2009년 2월 서울로 돌아와 임셰프의 이름을 담은 혁신적인 현대적 개념의 한식, New Korean을 선보이는 정식당을 열었다. 최근 뉴욕타임즈로부터 "이전의 한식이 누벨 요리로서의(최고급과 최상의 신선함을 중시하는 현대적인 요리)자리잡는 것은 단지 시간의 문제이며, 이 움직의 선구자는 정식당이다."라는 극찬을 받았다.

Chef Yim Jung Sik began his culinary journey during his army days. His talent was recognized by the commanding officer who made him his personal chef. The experience inspired Yim to learn to cook professionally, eventually leading him to the renowned Culinary Institute of America, where he was introduced to the intricacies of fine Western cooking. This was followed by apprenticeships at leading New York restaurants Aquavit andBouley. In 2007, he relocated to Spain where he apprenticed at 2 star Michelin-rated Zuberoafollowed by a stint at 3 star Michelin-rated Akelarre. He returned to Seoul and in February, 2009 he opened his near-eponymous restaurant Jung Sik Dang instantly wowing gourmands with his innovative take on what he termed “New Korean”. The New York Times states: "It was only a matter of time before Korean cuisine got the nouvelle treatment, and a pioneer in this growing movement is Jung Sik Dang."

___________

김정호 셰프 / Jeong Ho Kim
Executive Chef

한국 조리과학 고등학교를 졸업한후 미국 Chicago MOTO Restaurant에서 인턴을 한 후 2009년 6월 정식당에 합류 하였다. 2011년 뉴욕 정식 오픈 멤버였고, 2013년 헤드 셰프로 진급한뒤 2014년 다시 한국 정식당으로 돌아와서 현재까지 근무하고 있다.

Jungsik Seoul’s Head Chef, Jeong Ho Kim, attended the Korea Culinary Arts Science High School before interning at MOTO in Chicago. He has worked at Jungsik in Seoul from June 2009. In 2011, Jeong Ho became an opening member at Jungsik in Seoul, before becoming Head Chef there in 2013. In 2014, Jeong Ho returned again to Korea, where he has worked at Jungsik Seoul since.

___________

이현아 셰프 / Hyun Ah Lee
Chef de Cuisine

___________

김주용 매니저 / Ju Yong Kim
General Manager

지난 15년 동안 호텔 및 다양한 레스토랑과 바에서 다채로운 경험을 쌓아 왔다. 특히 최근 10년간 The Westin Chosun Seoul 의 다양한 식음 부서에서 다양한 포지션으로 업무를 수행했는데, 2010 Seoul G20 Summit 에서 각국 정상의 오찬 서비스, 2014년 뉴욕 미슐랭 스타 레스토랑인 Ai Fiori와 The Westin Chosun Seoul 100주년 기념 디너 진행 등을 성공적으로 진행했다. 이밖의 국내외 다양한 레스토랑에 대한 직, 간접적 경험을 쌓고 있으며, 정식당 서울 팀으로 2016년4월에 합류했다..

Ju Yong Kim, Jungsik Seoul’s General Manager, has worked in the hotel and restaurant industry for the last 15 years. He worked for The Westin Chosun Seoul for ten years, fulfilling a variety of positions related to food and beverage. He providing the luncheon service for the 2010 G20 Summit and, in 2014, supported the 100 year anniversary dinner for the The Westin Chosun, and Michelin-Starred New York restaurant, Ai Fiori. He joined Jungsik Seoul in June 2016.

___________

신동혁 소믈리에 / Dong Hyuk Shin
Sommelier

2014년 3월에 정식당 팀으로 합류했으며, 2014년 소펙사 주최 한국소믈리에 대회 우승 및 2016년 코리아 소믈리에 오브 더 이어 우승을 하였다. 샌프란 시스코의 Aqua와 뉴욕의 Le Bernardin 등에서 경력을 쌓았으며, 정식당 및 정식바에서 모던 한식과 즐기기 편한 와인을 선보이고 있다.

___________

서울 본점 미디어/구직 문의 seoul@jungsik.kr

All inquiries: seoul@jungsik.kr

|